문대통령 설 인사...'안전하고 편안한 명절 되시길'
상태바
문대통령 설 인사...'안전하고 편안한 명절 되시길'
  • 정득환 논설위원
  • 승인 2019.02.02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청와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설 인사를 남겼다.

 문 대통령은 “국민께서 편안하고 안전하게 설 연휴를 보내시도록 정부가 꼼꼼히 챙기겠다”며 “즐거운 명절은 안전에서 시작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서로 든든하게 살피고 챙겨 안전사고가 없는 명절을 국민과 정부가 함께 만들어 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향으로) 출발하기 전 안전벨트를 서로 살펴주고 졸릴 때 쉬어가자고 먼저 얘기해주면 교통사고를 막고 모두 함께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고생 많았다’고 다독이며 ‘떡국 한 술 더 먹어라’ 권하는 정겨운 설날 풍경을 그려본다”면서 “서로를 생각하는 설날의 마음이 이웃과 이웃으로 이어져 올 한해 더 행복해지면 좋겠다”고 기원했다.

 문 대통령은 “벌써 마음은 고향에 가 계시겠죠”라며 “따뜻하고 행복한 설 연휴 보내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