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재향군인회 KBS대구방송총국 앞에서 규탄대회
상태바
대구시재향군인회 KBS대구방송총국 앞에서 규탄대회
  • 박재진 사회부차장
  • 승인 2019.04.16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올 김용옥의 이승만 전 대통령 폄하 편파적 방송 방영 규탄 -

 대구시재향군인회는 16일 오후3시 30분 대구광역시 수성구 범어동 소재 KBS대구방송총국 앞에서 임직원과 회원 200여명이 모여 KBS 규탄대회를 개최했다.

 
이는 지난 3월 16일 김용옥 한신대 교수가 KBS 강연 프로 '도올아인 오방간다'에 출연해 이승만 전 대통령을 '미국의 괴뢰' '국립묘지에서 파내야 한다'고 발언한 방송 내용을 KBS가 공영방송임을 망각하고 여과없이 방영한데 대한 규탄 대회로서 이는 전국 시.도 KBS방송 총국 앞에서 재향군인회 각 지회별로 동시에 행하여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대구시재향군인회장과 각 구청별  회장들은 총회를 위해 상경하여 김진호 대한민국재향 군인회장의 대회사를 대구광역시재향군인회 은종칠 사무처장이 대독하였다. 
 회원들의 피켓 구호를 보면, '본분망각 KBS 시청료 거부가 답이다', '역사왜곡 반미선동가 김용옥 방송퇴출', 공영방송 KBS 대오각성하라', /'이승만 김구반탁 김일성 박헌영 찬탁' 등으로
피켓과 함께 KBS를 향해 힘찬 구호를 외치고 마지막으로 참여자들은 종이비행기를 날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