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진방송, ‘2019 삐리리 삘기대촬영회’ 6월 1일 개최
상태바
한국사진방송, ‘2019 삐리리 삘기대촬영회’ 6월 1일 개최
  • 김진아 문화부기자
  • 승인 2019.05.24 10:0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온 들판 가득 새하얀 삘기꽃이 아름다운 장관 연출
소달구지, 도시풍의 여대생, 시골 아낙네 모델들이 사진 걸작 연출해
해질녘부터 영화용 대형조명, 특수효과 가미로 보기 드문 역작 탄생 -
▲ 삘기꽃이 피면 더 아름다운 시화호 상류 들판

 한국사진방송은 한국의 세렝게티라고 불리는 시화호 상류의 아름다운 들판을 배경으로 사진을 촬영하는 ‘2019 삐리리 삘기대촬영회’를 6월 1일(토) 개최한다.

 바다를 매립하여 만들어진 이 들판은 이맘때쯤 온 들판 가득 새하얀 삘기꽃이 바람에 일렁이며 우주의 어느 행성에 도달한 착각을 일으킬 만큼 아름다운 장관을 연출해 서정적이고 목가적인 풍경으로 많은 사진가들의 사랑을 받아온 곳이지만 송산그린시티 등 대규모 공사가 시작되어 곧 사라질 위기에 처해 있다. 한국사진방송에선 이 멋진 마지막 아름다움을 아우라 넘치는 예술작품으로 기록해 두려고 이 행사를 마련했다.

 촬영회는 오후 3시부터 일몰 후 야간(오후 9시경)까지 진행된다. 소달구지와 자전거, 도시풍의 여대생, 시골 밭에서 일하는 아낙네 모델들이 목가적이고 서정적인 분위기를 연출할 예정이다. 특히 해질녘부터는 대형 영화용 조명과 연막 등을 사용해 근래 보기 드문 걸작들이 풍성하게 탄생될 것으로 기대된다.

 참가 신청은 30일까지 한국사진방송으로 하면 된다. 참가 신청자는 5월 30일까지 창작후원금 5만원을 031-21-0562-631 국민은행 김영모 계좌에 입금하면 된다.

 기타 더욱 자세한 사항은 한국사진방송 홈페이지의 주요행사 또는 알립니다 게시판을 참조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