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세계 2위 나달에 패배...US오픈 3회전 탈락
상태바
정현, 세계 2위 나달에 패배...US오픈 3회전 탈락
  • 박재진 스포츠부 차장
  • 승인 2019.09.01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현(왼쪽)과 나달(오른쪽)이 미국 뉴욕에서 열린 US오픈 3회전 경기를 마친 뒤 악수를 나누고 있다 ⓒREUTERS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170위·제네시스 후원)이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700만달러·약 690억원) 3회전에서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을 만나 탈락했다.

 정현은 8월 3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대회 6일째 남자 단식 3회전에서 나달에게 0-3(3-6 4-6 2-6)으로 졌다.

 정현은 이형택(43·은퇴)이 보유한 US오픈 남자 단식 한국 선수 최고 성적인 16강(2000년·2007년)에 도전했으나 나달의 벽을 넘지 못했다.

 정현은 이번 대회 3회전 진출로 상금 16만3천달러(약 1억9600만원)를 받았고 이 대회가 끝난 뒤에는 세계 랭킹이 140위 안팎으로 오를 전망이다.

 2010년과 2013년, 2017년 등 US오픈에서 세 번이나 우승한 톱 랭커 나달을 만난 정현은 1, 2세트에 한 번씩 내준 자신의 서브 게임을 만회하지 못하고 끌려갔다.

 1세트 나달의 첫 서브 게임에서 한 포인트도 따내지 못한 정현은 이어진 자신의 서브 게임에서는 한 차례 브레이크 포인트를 내줬으나 듀스 끝에 1-1을 만들며 초반 기 싸움에서 밀리지 않았다.

 그러나 게임스코어 2-3에서 맞이한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키지 못했고 이 차이가 1세트 끝까지 이어지며 먼저 세트를 내줬다.

 2세트에서도 정현은 게임스코어 2-2에서 브레이크를 허용했고 결국 만회하지 못했다.

 나달은 이날 스트로크 대결에서 정현을 압도했고 반대로 정현은 나달을 따돌리는 코스 선택을 하고도 샷이 조금씩 길게 나가는 바람에 경기 분위기를 좀처럼 바꾸지 못했다.

 승부가 기운 3세트에서는 결국 나달이 정현의 서브 게임을 두 번이나 브레이크하며 1시간 59분 만에 3-0 승리를 완성했다.

 이날 정현은 서브 에이스에서는 5-4로 하나 더 많았으나 브레이크 포인트 기회를 한 번도 잡지 못했고 공격 성공 횟수에서 20-28로 뒤졌다.

 정현은 경기 후 "많은 팬 여러분이 현장에서 응원해주셨고 또 늦은 시간 새벽에 TV로 지켜봐 주신 것을 잘 알고 있지만 원하는 결과를 가져오지 못해 저도 실망스럽고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아쉬움을 나타냈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63-3225.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경희 부장
  • Copyright © 2022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