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구여성행복일자리박람회', 24일 용산역 광장에서 개최
상태바
'2019 대구여성행복일자리박람회', 24일 용산역 광장에서 개최
  • 송경희 부장/기자
  • 승인 2019.10.21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취업여성들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2019 대구여성행복일자리박람회’가 2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도시철도 2호선 용산역 분수광장에서 개최된다.

 대구시가 주최하고 여성취업지원 전문기관인 여성새로일하기센터(대구여성, 달서, 신달서)가 공동 주관하는 이날 행사에는 40여개 부스에서 △ 현장면접 및 채용 △ 1:1 구직상담 △ 이력서 클리닉 △ 여성유망직종 및 직업교육훈련 안내 △ 적성검사 및 이미지컨설팅 △ 여성친화직종 창업상담 등 다양한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일자리박람회에 ㈜CJ프레시웨이, ㈜샤니 대구공장 등 25개 업체가 참여해 현장에서 직접 1:1 면접을 통해 사무원, 간호사, 사회복지사,상담원, 산후관리사, 요양보호사 등 120명 정도를 채용할 예정이다.

 또한 90개의 구인업체는 채용공고 게시판을 통해 사무회계, 서비스, 보건복지, 교육분야 등에서 170명 정도를 채용할 계획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에게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부대행사로 진행되는 여성유망직종체험관에서는 △ 소상공인 창업지원 △ 3차원(3D)프린팅 및 드론체험 △ 지문 적성검사 △ 면접이미지 컨설팅 △ 이력서 사진촬영 및 인화 △ 무료 건강검진 △ 공예 체험 등 10여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와 별도로 대구상공회의소(대구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에서는 경력단절여성과 관련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행운권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도 제공할 예정이다.

 박람회 관련 자세한 사항은 대구여성새로일하기센터 홈페이지(www.dgnewjob.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대구시는 지역 여성들을 위해 일자리 발굴 등 다양한 취업지원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고 있다”라며 “취업을 원하는 여성분들께서는 언제든 망설임 없이 지역 새일센터를 방문해 상담 받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2009년「여성새로일하기센터(이하 새일센터)」를 개소해 2018년 5개소로 확대하고, 경력단절여성 및 미취업 여성에게 취업 관련 정보제공과 구인‧구직 상담, 기업체 취업연계, 직업교육훈련, 여성일자리박람회, 찾아가는 취업지원 서비스인 ‘굿잡(Good job)버스’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발굴‧추진해 오고 있다.

 이러한 결과 2019년 9월말 현재 새일센터를 통한 여성 취업자가 전년 동기(6,010명) 대비 22% 늘어난 7,341명이 취‧창업에 성공하는 실적을 거두었다. 직종별로는 보건의료분야 1,818명(24.8%), 이미용조리분야 892(12.2%), 사무회계관리 846명(11.5%) 순이다.

 취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지역의 각 새일센터를 통해 상담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