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LA 북부 고교서 16세 소년 총기사고...2명 사망·3명 부상
상태바
미국 LA 북부 고교서 16세 소년 총기사고...2명 사망·3명 부상
  • 이유정 기자/해외통신원
  • 승인 2019.11.15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인근 고등학교에서 14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일어났다. 이 사고로 학생 2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AP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인근 고등학교에서 14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일어났다. 이 사고로 학생 2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AP

 미국 LA에서 총기사고로 5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AP통신 등 미국 현지 언론들은 1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북부에 위치한 고등학교에서 학생이 권총을 발사해 2명이 사망하고 3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보도했다.

 현지시간으로 아침 7시30분경 LA 시내에서 북쪽으로 48km 떨어진 산타 클러리타에 위치한 서거스(Saugus) 고등학교에서 16세 학생이 45구경 권총을 학생들에게 발사했으며 총격범은 자신의 머리를 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14세 남학생과 16세 여학생이 사망했으며 3명이 병원으로 후송된 것으로 전해졌다.

 아시아계로 알려진 총격범은 이날 검은 복장 차림으로 총기를 발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