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기업부설연구소협의회 발족, 지역산업 육성 박차
상태바
경주시, 기업부설연구소협의회 발족, 지역산업 육성 박차
  • 이정원 취재부차장
  • 승인 2019.12.04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는 (가칭) ‘경주시 기업부설연구소협의회’ 발족을 위해 참가 희망 기업체를 13일까지 신청 받는다.

 가칭 ‘경주시 기업부설연구소협의회’는 정부의 중소기업 투자확대 대응과 산‧학‧연과 행정 간 플랫폼 구축으로 기업의 실질적 수요를 반영한 과제 및 우수사례 발굴 등 중앙, 도와 사업 연계추진 등 지역산업 발전 구심체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기업부설연구소란 기업 내 독립된 연구조직을 육성하고 연구개발 활동에 따른 지원혜택을 부여해 기업의 연구개발을 촉진하는 것으로 (사)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에서 위탁‧관리하는 제도이다.

 신청 대상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에 등록된 기업부설연구소 및 전담부서 기업체 중 50여개를 목표로 12월 중에 가입여부를 조사해 내년 1월에 사업설명회를 거쳐 2월에 분과지정, 임원 선출 등을 거쳐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특히, 시는 본 협의회를 구성해 기업현장 수요사업 발굴, 정부의 R&D 과제 공동참여와 산업시책 주요 동향 정보교환 등 산‧학‧연‧관이 함께 지역산업 발전 교두보 역할 등 통합적 지원체계를 갖출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협의회 설립으로 지역기업의 제조능력과 R&D역량을 강화하는 협의의 장을 통해 기업 간 소통과 협업으로 기술경쟁력을 강화하는 일선 창구역할 등 산업 구심체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대상 기업들이 많이 참여해주실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