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강남초등학교 강당에서 화재...6명 부상
상태바
안동 강남초등학교 강당에서 화재...6명 부상
  • 공재벽 사회부차장
  • 승인 2019.12.1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안동시 정하동 강남초등학교 체육관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경북소방본부]
12일 안동시 정하동 강남초등학교 체육관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제공:경북소방본부]

 12일 경북 안동 강남초등학교 강당에서 불이 나 전교생이 학교 밖으로 대피했다.

 또 교실에서 수업 중이던 학생과 교사 6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28분쯤 안동시 정하동 강남초등학교 강당에서 불이 나 강당 건물을 태우고 1시간 20여분 만에 꺼졌다.

 불이 나자 경북소방본부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등 장비 29대를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이 불로 강당 옆 교실에서 수업 중이던 학생 2명과 교사 4명이 연기를 마셔 경상을 입었으나 큰 부상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화재 발생 직후 학생 897명과 교직원 63명, 유치원생 89명 등 전원이 밖으로 대피했다.

 당시 강당은 건물 외벽과 지붕 공사 중이어서 학생들이 안에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학생들은 교사 인솔로 학교 밖 도로변과 아파트 단지 등으로 대피했고, 놀란 학부모들이 학교로 달려오기도 했다. 매캐한 연기가 주변으로 확산하자 인근 주민들도 대피하거나 멀리서 진화 상황을 지켜봤다. 학교 측은 수업을 중단하고 학생들을 귀가시켰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근로자들이 용접하는 과정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