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 의원, 21대 총선 불출마 입장 발표
상태바
강창일 의원, 21대 총선 불출마 입장 발표
  • 김창민 서울본부/정치부차장
  • 승인 2020.01.13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출마의 뜻을 내려놓으며 박수 받을 때 떠나는 아름다운 전통을 만들고파'
국회에서만 제주지역과 나라를 위해 일할 수 있는 것은 아님,
'국회 밖에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재창출 위해 그동안 쌓아온 경륜을 발휘할 것' -

 더불어민주당 중진의원 강창일 의원(제주시 갑, 4선)이 5선 도전 여부에 대한 입장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강 의원은 오늘 오후 3시, 제주한라대 한라아트홀 대극장에서 개최한 의정보고회에서 21대 총선거 불출마 입장을 밝히며 현 정국에 대한 견해와 향후 계획을 지역 주민들에게 전했다.

강창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
강창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

 한일의원연맹 회장을 지내는 등 대표적인 지일파 의원으로 꼽히는 강창일 의원의 출마 여부는 지역정치권과 여당 내에서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바 있다.

 강 의원은 입장을 밝히기 앞서, “그동안 많은 분들이 저의 출마 여부에 관심을 기울이며 입장을 정리할 시간을 허락하셨다” 고 말하고 “제주지역 최초 4연속 당선의 영예를 안겨준 지역 주민들께 거취를 가장 먼저 알리는 것이 도리로 판단해 이 자리에 섰다”고 했다.

 또한 “우선 출마의 뜻을 내려놓으며 박수 받을 때 떠나는 아름다운 전통을 만들어 제주의 새로운 역사를 쓰고자 한다.” 고 입장 표명의 의미를 규정한 후 “새로운 도전에 나선 신인들에게 아름답게 기회를 열어주고 싶다” 고 전했다.

 총선 이후 행보에 관련해 “국회에서만 제주지역과 나라를 위해 일할 수 있는 것은 아니므로 국회 밖에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정권재창출을 위해 온몸을 바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