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0년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지원
상태바
대전시, 2020년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지원
  • 이경석 대전본부 차장/기자
  • 승인 2020.02.07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광역시청 전경
대전광역시청 전경

 대전시는 개발제한구역 내 생활 인프라 확충을 통해 주민들의 생활불편을 해소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2020년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에 국비 77억 원을 포함한 총 84억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매년 전국공모사업으로 선정·추진되는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은 전국 7개 특·광역시중 최대 규모의 국비로 총 19건의 사업이 선정됐으며 2월중 5개 자치구로 교부해 12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세부사업으로는 도로개설(확·포장), 공방 공동작업장설치 등 생활편익사업(6건)과 여가녹지, 누리길조성 등 환경문화사업(4건), 노후주택개량사업(5건), 액화석유가스(LPG) 소형저장탱크 설치사업(3건), 생활공원조성(1건) 등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개발제한구역 내 주민들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하고 반영해, 개발제한구역 내 주민뿐만 아니라 인근 지역 주민들까지도 함께 쉴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개발제한구역 주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