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자치구-공공기관, 도시재생사업 협력 강화
상태바
대전시-자치구-공공기관, 도시재생사업 협력 강화
  • 이경석 대전본부 차장/기자
  • 승인 2020.02.18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17일 오후 3시 대전세종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자치구, 대전도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및 도시재생지원센터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도시재생 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

 대전시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추진방안 및 노하우 등을 서로 공유하고 거버넌스 조직 간의 협업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도시재생 실무협의회’를 매월 개최한다.

 이날 회의는 국토교통부가 지난 1월 21일 발표한 ’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 설명회를 바탕으로 대전시 사업공모 추진전략을 공유하고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런 취지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 도시재생지원기구 이상준 수석연구위원을 초빙해 ’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질의 답변, 자율 토의를 거쳐 공모사업 선정을 위한 사전 준비체계를 강화했다.

 대전시는 정부 사업에 선정된 도시재생 뉴딜사업(10곳*)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시민들이 체감하는 사업을 적극 발굴해 올해는 가시적인 성과를 맺도록 할 방침이다.

 대전시는 이외에도 올해 신규사업 제도*(혁신지구, 총괄사업관리자, 인정사업)를 도입하고 사업 후보지를 적극 발굴해 국비·기금 등 정부지원을 통해 도시재생 혁신거점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대전시 류택열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이번 실무협의회를 통해 도시재생 거버넌스 조직 간 협업과 소통이 강화되는 시간이었다”며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 선정에 행정력을 집중해 더 많은 시민들이 도시재생의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