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전국 최초 장애인·비장애인 실업팀 합동 창단
상태바
강원도, 전국 최초 장애인·비장애인 실업팀 합동 창단
  • 박석현 강원본부 기자
  • 승인 2020.07.30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청 직장운동경기부 루지팀, 장애인육상팀 합동 창단식이 29일 오후 춘천 세종호텔에서 열렸다
강원도청 직장운동경기부 루지팀, 장애인육상팀 합동 창단식이 29일 오후 춘천 세종호텔에서 열렸다

 강원도는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대비한 동계종목 활성화와 비인기종목 저변 확대 및 장애인 선수육성 등을 위해 도청 직장운동경기부내에 루지팀(3명)과 장애인육상팀(3명)을 합동 창단했다.

 창단식은 29일 오후 4시 춘천 세종호텔에서 50여명의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창단 경과보고와 선수단 소개, 단기 전달 및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현재 도에서는 종목별 계열화와 우수선수 육성을 위해 10개 종목에 91명으로 구성된 실업팀을 자체 운영중이다.

 강원도는 동계종목인 루지팀을 창단함으로써 그동안 활용이 미흡했던 올림픽시설 사후 활용과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개최 등 평창올림픽 레거시 창출사업을 적극 추진했다.

 강원도 관계자는 "장애인 체육활동의 저변확대를 위해 이번에 창단되는 장애인육상팀은 장애인 체육인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하며, 세계무대에서 국위선양은 물론, 강원도라는 이미지 브랜드 홍보에도 선도적인 역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강원도는 장애인 체육복지 차원에서 장애인 실업팀을 추가 창단할 계획이며, 우수선수 육성을 통해 장애인체육인에게 희망과 비전을 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