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호 태풍 하이선, 7일 한반도 상륙 예상
상태바
제10호 태풍 하이선, 7일 한반도 상륙 예상
  • 김선형 디지털부 기자
  • 승인 2020.09.04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일요일부터 한반도에 영향을 끼치고 다음 주 월요일에는 우리나라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4일 오전 9시 기준 하이선이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90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0㎞ 속도로 서북서진 중이라고 밝혔다. 태풍 중심기압은 935hPa, 강풍반경은 400㎞다. 최대풍속은 강한 수준인 초속 49m, 시속으론 176㎞다.

 하이선은 이날 오후 들어 매우 강한 태풍으로 발달하고, 토요일인 5일에는 최대풍속이 초속 53m에 이를 전망이다. 초강력 태풍 기준인 초속 54m에 근접하는 것이다.

 다음 주 월요일인 7일엔 우리나라 남해안 인근에 상륙해 대구와 춘천 주변 등 한반도 중앙을 남에서 북으로 가로지른 뒤 중국으로 올라갈 것으로 예측된다. 서울에 가장 가까워지는 시간은 7일 오후 8시, 거리는 80㎞다.

 이로 인해 우리나라는 일요일부터 직간접 영향권에 들어간다. 6일 새벽 경상도와 제주도를 시작으로 오전에는 다른 남부 지역, 오후엔 충청도와 강원 남부에서 비가 내린다. 같은 날 밤에는 전국에 비가 올 것으로 기상청은 예측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