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추미애 아들 논란, 사실관계 명확해져...이상직 이스타항공 납득할만한 조치해야 '
상태바
이낙연 '추미애 아들 논란, 사실관계 명확해져...이상직 이스타항공 납득할만한 조치해야 '
  • 이항영 편집국장 겸 취재부장
  • 승인 2020.09.14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14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 의혹과 관련, "검찰은 철저하고 신속하게 수사하고 그 결과를 공개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이스타항공 사태에 대해서는 "창업주인 이상직 의원이 국회의원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국민과 직원이 납득할만한 조치를 취해달라"고 촉구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에 열린 최고위에서 "당 소속 의원들의 노력으로 사실관계는 많이 분명해졌으나 더 확실한 진실은 검찰 수사로 가려질 것"이라면서 말했다.

 그는 "정치권은 정쟁을 자제하며 검찰 수사 결과를 기다리는 게 옳다"면서 "야당이 정치 공세를 계속한다면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고 차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 장관의 전날 페이스북 글에 대해 "어제 추 장관이 아들 문제에 대한 심경과 입장을 밝혔다"면서 "충분히 알지 못했던 가족 이야기, 검찰개혁에 대한 충정을 말씀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 대표는 "양향자, 박성민 최고위원이 말한 코로나 우울증을 국난극복위원회 과제 중 하나로 채택해달라"고 했다. 그는 스페인 투우가 마지막 결정 앞두고 쉬는 공간을 뜻하는 '케렌시아'를 예시로 들면서 "요즘 청년들에게 그런 치유의 공간 치유의 시간이 제공됐으면 좋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