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2차 재난지원금, 주말까지 지급 준비 완료 목표...철저히 준비할 것'
상태바
홍남기 '2차 재난지원금, 주말까지 지급 준비 완료 목표...철저히 준비할 것'
  • 임효정 경제부 차장/기자
  • 승인 2020.09.14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4일 "금주 중 4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 국회 통과를 목표로 국회 심의를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지시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화상 회의를 통해 1·2차관과 실·국장 등이 참석한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이렇게 말했다.

 그는 "추경안 국회 통과 즉시 추경 사업들이 국민들에게 '신속하고 편리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이번 주말까지 전달체계를 구축하는 등 지급 준비를 완료하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홍 부총리는 "코로나19 추가 확산 및 이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3분기 경제회복이 크게 제약받고 있다"며 "지난주 발표한 '민생·경제 종합대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되도록 보강투자, 당겨투자, 신속집행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한국판 뉴딜 펀드의 조속한 출시를 위해 이번달 말까지 투자 가이드라인을 만들라는 지시도 했다.

 홍 부총리는 "수익성이 높으면서 국민들의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양질의 뉴딜 프로젝트들을 10월 중에 1차 발굴하고, 연말까지 2차 발굴해 달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부터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하향 조정된 데 대해 "방역과 경제활동을 종합 고려한 어려운 결정이었다고 생각한다"며 "2단계 하향 조정의 전제조건인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 속에서 경제활동이 점차 회복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고민하고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홍 부총리는 회의에 앞서 민생·종합대책, 부동산 정책, 뉴딜펀드, 경제 중대본 회의, 외평채 발행, 결산국회 대응, 장기재정전망 수립 등의 업무를 묵묵히 수행한 직원들을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