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8개월만에 인천~우한 운항 재개
상태바
티웨이항공, 8개월만에 인천~우한 운항 재개
  • 이일기 보도위원
  • 승인 2020.09.1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막혔던 인천~우한 하늘길이 8개월 만에 다시 열린다.

 1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토부는 전날 티웨이항공의 인천∼우한 노선에 대한 운항 허가 결정을 내렸다.

 티웨이항공은 최근 중국 지방정부의 방역확인증과 중국 민항국의 운항 허가를 받았으며 전날 국토부에 운항 허가를 신청했다.

 티웨이항공은 16일부터 주 1회 운항을 시작할 예정이다.

 코로나19 발원지로 지목됐던 우한으로의 하늘길이 열리는 것은 올해 1월 이후 8개월 만이다. 앞서 대한항공과 중국남방항공이 주 4회씩 해당 노선을 운항해왔으나,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지난 1월 23일부터 정기 노선 운항을 전면 금지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공업 도시인 우한은 한중 기업인들의 왕래가 잦은 곳이고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국제선 노선을 재개해달라는 요구가 많았다”며 “더 많은 국제선 운항이 재개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