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코로나19 고려해 전세계 특별여행주의보 연장
상태바
외교부, 코로나19 고려해 전세계 특별여행주의보 연장
  • 이일기 보도위원
  • 승인 2020.10.1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는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우리 국민의 전 국가·지역 해외여행에 대한 특별여행주의보를 재발령했다.

 특별여행주의보는 단기적으로 긴급한 위험이 있는 경우 여행경보 2단계 이상 3단계 이하에 준하는 경보를 발령하는 것으로 해외 여행 계획을 취소하거나 연기할 것을 권고하는 조치다.

 이번 특별여행주의보 연장은 세계보건기구(WHO)의 세계적 유행(팬데믹) 선언 유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 지속, 상당수 국가의 전 세계 대상 입국금지·제한, 항공편 운항 중단 등 상황을 감안해 이뤄졌다.

 특히 우리 국민이 해외여행 중에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사례를 막고, 국내 방역 차원에서도 우리 국민의 해외 방문 자제가 긴요한 상황을 고려했다.

 외교부는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우리 국민은 여행을 취소하거나 연기하고, 해외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께서는 코로나19 감염 피해에 노출되지 않도록 위생수칙 준수 철저, 외출·이동 자제, 타인과 접촉 최소화 등을 실천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