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디자인재단, 동대문 패션시장에 라이브 커머스 도입 주도한다
상태바
서울디자인재단, 동대문 패션시장에 라이브 커머스 도입 주도한다
  • 김진 서울.인천본부/사회부차장
  • 승인 2020.11.17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디자인재단은 동대문 브랜드의 특·장점을 살린 온라인 라이브 커머스 패션 페스티벌 행사 ‘Online 동대문 패션 페어’(www.dotff.co.kr)를 개최한다.

 행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동대문디자인플라자(이하 DDP)와 함께하는 동대문 패션 상권 활성화를 위한 취지로 기획했으며, 동대문 패션 상권의 속도와 혁신을 강점으로 ‘See Now, Feel Now, Buy Now, Wear Now’를 구현한다.

 동대문의 상징이자 패션과 문화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DDP’를 시작으로 디지털에서 펼쳐지는 ‘Online 동대문 패션 페어’는 네이버 쇼핑과 함께 진행되는 라이브 커머스와 브랜드 별 패션 필름, 참여형 이벤트 등의 패션 콘텐츠를 통해 소비자들의 관심을 높이고 30개 참여 브랜드의 수익 창출을 실현한다.

 ‘Online 동대문 패션 페어’ 참여 기업들에게는 온라인 커머스 지향형 상품 기획과 커머스 컨설팅 운영을 통해 브랜드별 특성을 반영한 홍보용 패션 필름 및 룩북 제작을 지원한다.

 이 밖에도 네이버쇼핑 라이브를 통한 라이브 커머스와 10개 이상 주요 이커머스 입점 판매가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행사 종료 후에도 주요 이커머스 내 기획전이 게시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참여 브랜드들이 온라인 비즈니스로 전환할 수 있도록 돕는다.

 최경란 서울디자인재단 대표이사는 “‘Online 동대문 패션 페어’를 계기로 DDP와 동대문 패션이 함께 호흡하고, 재단은 지속가능한 미래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라며 “동대문 상권 활성화를 위해 DDP 살림터 내 ‘D-숲’ 인터페이스를 활용하여 아낌없는 커머셜 지원과 인근 상권을 연결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