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대선 출마 재확인...'서울시장 출마는 생각해본 적 없다'
상태바
유승민, 대선 출마 재확인...'서울시장 출마는 생각해본 적 없다'
  • 이일성 대표/ 기자
  • 승인 2020.11.1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승민 전 의원이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앞 태흥빌딩 '희망 22' 사무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유승민 전 의원이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앞 태흥빌딩 '희망 22' 사무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은 18일 차기 대선에 재도전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다. 정치권에서 나오는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차출론'에는 "생각해본 적 없다"고 일축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여의도에 마련한 자신의 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저는 그동안 대선 출마 의지를 여러 차례 밝혀왔던 사람"이라면서 "이런 노력을 공개적으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는 사무실에 '희망 22'라는 이름을 붙인 것을 두고도 "더이상 설명할 필요 없이 무엇을 뜻하는지 아실 것"이라고 말했다. 2022년 대선에 나서겠다는 의미다.

 유 전 의원은 서울시장 출마로 선회할 가능성에 대해선 "서울시장 선거라는 것 자체가 전임 시장의 권력형 성범죄 때문에 갑자기 생긴 선거"라며 "그래서 이제까지 서울시장 출마에 대해 한 번도 생각해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가장 당면한 문제는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께서 당선됐을 때 우리 후보를 지지했던, 그런데 탄핵 이후 떠나간 그 국민들의 마음을 어떻게 되찾아오느냐"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그 국민들의 마음을 제 모든 것을 다해 돌려서 서울시장 선거, 부산시장 선거, 그리고 2022년 대선에서 꼭 승리하리라는 희망을 만들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