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민석, '벌거벗은 세계사' 논란 사과...많이 모자라고 부족한 부분
상태바
설민석, '벌거벗은 세계사' 논란 사과...많이 모자라고 부족한 부분
  • 김선형 디지털부 기자
  • 승인 2020.12.24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 강사 설민석이 tvN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를 두고 벌어진 역사 왜곡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설민석은 지난 2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2화 속 역사 왜곡 논란에 대해 "모든 잘못은 저한테 있다고 생각한다"며 "제가 많이 부족하고 모자라서 생긴 부분인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여러분들의 말씀들 더 잘 하라는 채찍질로 여기고 더 성실하고 더 열심히 준비하는 설민석의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며 "아무쪼록 이번 일로 불편해 하셨던 여러분들, 그리고 걱정해주셨던 많은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고개 숙였다.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제작진은 지난 21일 "방대한 고대사의 자료를 리서치하는 과정에서 일부 오류가 있었던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방송시간에 맞춰 압축 편집하는 과정에서 생략된 부분이 있었다고 밝혔다.

 또 "제작진은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자문단을 더 늘리고 다양한 분야의 자문위원님들의 의견을 겸허히 수용하겠다"며 "앞으로 더욱 세심한 자료 수집과 편집 과정 등을 통해 양질의 프로그램을 제작할 수 있도록 더욱 주의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