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라이온즈, 이원석과 2+1년ㆍ최대 20억 원 FA 계약 체결
상태바
삼성라이온즈, 이원석과 2+1년ㆍ최대 20억 원 FA 계약 체결
  • 박재진 스포츠부 차장
  • 승인 2020.12.29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내야수 이원석이 두번째 FA에서도 삼성 라이온즈와 계약했다.

 삼성은 29일 "이원석과 2+1년 최대 20억 원에 계약했다. 계약금 3억 원, 연봉 3억 원, 인센티브 합계 8억 원의 조건이다"라며 "계약 후 1, 2년 성적이 선수와 구단이 합의한 기준을 충족하면 나머지 1년의 계약을 자동으로 연장한다"고 밝혔다.

 2005년 롯데 자이언츠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이원석은 2009년부터 2016년까지 두산 베어스에서 뛰었다.

 이원석은 2017시즌을 앞두고 삼성과 4년 계약금 15억 원, 연봉 3억 원 등 총액 27억 원에 FA 계약을 맺었다.

 삼성에서 4시즌 동안 이원석은 48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1, 70홈런, 305타점, OPS 0.793으로 활약했다. 홈런과 타점은 이 기간에 삼성 전체 타자 가운데 3위에 올랐다.

 이원석은 "좋은 대우를 해주신 구단에 감사하다. 삼성에서 계속 뛸 수 있게 돼 무척 기쁘다. 기회를 주신 만큼 준비를 잘해서 지난 4년보다 더 좋은 성적으로 팬들에게 보답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