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박물관, 재능나눔 프로그램 '썰&끼' 운영
상태바
대전시립박물관, 재능나눔 프로그램 '썰&끼' 운영
  • 이경석 대전본부 차장/기자
  • 승인 2021.01.11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박물관이 코로나19로 답답했던 시민의 마음을 풀어주고 자신의 숨은 끼를 찾아 발산할 수 있는 재능 나눔 프로그램‘썰&끼’를 진행한다.

 ‘썰&끼’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재능기부를 통해 이뤄지는 무료 강좌로, 참여 시민이 박물관을 방문해서 자연스럽게 대전역사 의식을 함양하며 이와 더불어 기부 문화도 함께 조성될 수 있도록 짜여져 있다.

 제1기 재능나눔프로그램 ‘썰&끼’는 오는 11일부터 16일까지 7개 강좌에 180여 명의 수강생을 모집한 후, 18일 개강해 5월 28일까지 진행된다. 코로나19 상황 변화에 따라 개강은 연기될 수 있다.

 주요 강좌로는 문화유산답사연구, 명상, 문인화 등 7개 강좌가 2020년 제3기에 이어 계속 운영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호흡기와 밀접한 4개 강좌(팬플룻, 가곡발성, 라인댄스, 웰빙댄스)는 이번 기수에도 당분간 모집을 보류한다.

 이 강좌들은 향후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켜본 후 다시 개설할 예정이다.

 대전시 정진제 대전시립박물관장은 “이 재능나눔 프로그램은 시민이 나눔을 실천하고 대전역사 의식을 함양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의미 있는 강좌를 개설해 지역민과 함께하는 박물관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