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만 관객 돌파한 애니메이션 '소울', 예매 순위 1위 등극
상태바
160만 관객 돌파한 애니메이션 '소울', 예매 순위 1위 등극
  • 이예원 문화부장
  • 승인 2021.02.17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즈니·픽사의 애니메이션 ‘소울’이 4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6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65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김영광·이선빈 주연의 ‘미션 파서블’이 개봉했다.

 국내 영화 예매 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 순위에서는 ‘소울’이 예매율 21.7%로 개봉 5주차에도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일본에서 역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예매율 19.4%로 2위를 차지했다. 김영광·이선빈 주연의 코믹 액션 ‘미션 파서블’은 예매율 9.3%로 개봉 첫 주 3위에 올랐다.

 한국판 ‘러브 액츄얼리’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새해전야’는 예매율 6.4%로 4위를 차지했고 씨름 유망주와 앵커 지망생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더블패티’는 예매율 4.8%로 5위에 올랐다. 문소리·김선영·장윤주 주연의 ‘세자매’는 예매율 4.2%로 6위를 기록했다.

 YES24 영화 예매순위(집계기간 2021.02.18~2021.02.24)

 1. 소울
 2.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3. 미션 파서블
 4. 새해전야
 5. 더블패티
 6. 세자매
 7. 해피 투게더
 8. 해리포터와 불의 잔
 9. 드림빌더
 10. 비포 미드나잇

 다음 주는 전 세계가 사랑한 라이벌 콤비 ‘톰과 제리’가 개봉한다. ‘톰과 제리’는 고양이 ‘톰’과 생쥐 ‘제리’가 뉴욕을 발칵 뒤집는 역대급 소동을 그린 실사 애니메이션이다.

 그 외 박하선 주연의 범죄 드라마 ‘고백’과 로버트 드니로·우마 서먼 주연의 코믹 드라마 ‘워 위드 그랜파’가 개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