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구 법무부 차관, 22일 국회에서 법사위 불출석 사과
상태바
이용구 법무부 차관, 22일 국회에서 법사위 불출석 사과
  • 이일성 대표/ 기자
  • 승인 2021.02.22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구 법무부 차관
이용구 법무부 차관

 지난 18일 고열을 이유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개의 30분 전에 불출석을 통보했던 이용구 법무부 차관이 22일 국회에 나와 사과했다.

 국민의힘 김도읍 의원은 이날 국회 법사위 법무부 업무보고에 앞서 "박범계 장관은 그날 이용구 차관이 병가 중이라고 했지만 확인해보니 연가를 사용했다"면서 "차관이 국회에 출석하지 않는데 (장관이) 사유를 모르고 있느냐. 내부 단속 기강이 왜 이러느냐"라고 지적했다.

 윤호중 법사위원장이 이 차관에게 입장을 밝히겠느냐고 물었고, 이 차관은 발언대로 나와 "당일 아침 고열과 설사가 있었고, 방역 수칙상 국회에 올 수 없는 상황에서 불가피하게 불출석했다"면서 "개인 건강관리 문제로 국회 일정이 파행된 것을 거듭 사과한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 차관은 지난 18일 코로나 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로 인해 당시 예정됐던 법사위 업무보고는 취소되고, 나흘 후인 이날로 연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