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야당 백신 접종 정쟁화 중단해야...여당 의원들 먼저 맞겠다'
상태바
민주당, '야당 백신 접종 정쟁화 중단해야...여당 의원들 먼저 맞겠다'
  • 이항영 편집국장 겸 취재본부장
  • 승인 2021.02.2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야당과 일부 언론의 저급한 백신 정쟁화가 국민의 불안과 혼란을 조장하고 있다며 방역 방해행위를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김 원내대표는 2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백신 접종은 방역의 영역이지 정치의 영역이 아니라며 의학과 과학의 판단을 기초로 결정하는 백신 접종 순서마저 정쟁의 수단으로 악용하는 야당의 행태가 유감이라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 의원들은 필요하다면 먼저 백신을 맞겠다는 서약을 했다면서 백신 안전성에 의문이 있다면 정치권이 먼저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익표 정책위의장도 "백신 공급 문제가 해결되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불안을 확산해 국민 안전 문제를 선거에 활용하고 정쟁 수단으로 삼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며 "백신 불신을 증폭하고 국민과 정부를 이간질해 도대체 무엇을 얻고자하느냐"고 야당을 비판했다.

 청와대는 전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문 대통령이 '1호 접종'을 해야 한다는 야권의 요구에 "국민적 불신이 있다면 마다할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