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코로나 사망자 50만명 돌파...바이든, 조기 게양 지시
상태바
미국 코로나 사망자 50만명 돌파...바이든, 조기 게양 지시
  • 이유정 기자/해외통신원
  • 승인 2021.02.23 0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자국 내 코로나19 사망자가 50만 명을 넘어서면서 모든 연방기관에 조기를 게양하도록 지시할 것이라고 백악관이 현지시간 22일 밝혔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사망자 50만 명이라는 침통한 이정표"를 기리기 위해 닷새 동안 조기를 게양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키 대변인은 또 "대통령 부부와 부통령 부부는 해 질 무렵 희생자들을 기리는 촛불 점화 기념식 중에 모든 미국인이 묵념에 합류할 것을 요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현지시간 22일 오후 촛불을 밝히며 대유행 희생자를 추모하는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사키 대변인은 "바이든 대통령이 그 자리에서 연설할 예정인데 미 전역의 미국민과 그 가족에게 닥친 희생의 규모를 언급하고 공중보건 지침 준수와 예방접종 등 협력을 통해 대유행 국면을 전환할 미국인의 역량을 강조할 것이라고 전했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미국 내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는 이날 현재 51만1천616명으로 집계됐으며 누적 감염자는 2천878만220명을 기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