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조상호 전 부대변인 '천암함 수장' 발언 사과
상태바
송영길, 조상호 전 부대변인 '천암함 수장' 발언 사과
  • 김창민 서울본부/ 정치부기자
  • 승인 2021.06.09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조상호 전 부대변인의 '천안함 수장' 발언에 항의하는 최원일 전 천안함 함장과 유가족들에게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송 대표는 9일 국회를 찾아온 최 전 함장과 유가족들에게 "조 전 부대변인의 잘못된 언어 사용에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고 당 관계자가 전했다.

 조 전 부대변인은 최근 방송에서 "천안함 함장이 당시 생때같은 자기 부하들을 다 수장시켰다"고 발언해 물의를 빚었다.

 조 전 대변인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제 표현 중 혹여 순국한 46 용사의 유가족과 피해 장병에게 고통스러운 기억을 떠올리게 한 부분이 있다는 지적을 깊게 받아들인다"며 "유가족과 피해 장병께는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