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태풍 '오마이스' 피해 포항시에 특별재난지역 선포
상태바
문 대통령, 태풍 '오마이스' 피해 포항시에 특별재난지역 선포
  • 정득환 논설위원
  • 승인 2021.09.0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말 발생한 제12호 태풍 오마이스로 큰 피해를 본 경북 포항시에 대해 특별재난지역이 선포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오후 태풍 오마이스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시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재가했다고 청와대 박경미 대변인이 전했다.

 박 대변인은 “피해의 조기 수습과 복구를 통한 국민 생활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 대변인은 “이번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통해 총 복구비 중 지방비 부담분의 일부를 국고로 추가 지원하고, 주택 피해와 농어업 등 주생계수단에 피해를 입은 주민에게 생계 안정 차원의 재난지원금과 함께 전기 요금과 도시가스 요금 감면 등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특별재난지역은 태풍 피해와 관련한 지역별 자체 조사를 거쳐 관계부처 합동 중앙재난피해합동조사 실시 후, 특별재난지역 선포 기준을 충족하는 지역에 대해 중앙안전관리위원회 심의를 통해 결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