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도민 위해 ‘情’ 담고 상인과도 소통
상태바
어려운 도민 위해 ‘情’ 담고 상인과도 소통
  • 강희경 디지털부 기자
  • 승인 2021.09.18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승조 지사, 18일 홍성·보령·서천 방문…취약계층 도시락 포장 등 진행 -
양승조 지사는 18일
양승조 지사는 18일 플라스틱제품 제조업체인 동신포리마를 찾아 기업 운영 현황을 듣고, 경영상 어려움은 없는지 살폈다

 추석 연휴 첫 날인 18일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민생 현장 점검을 위해 홍성과 보령, 서천을 잇따라 찾았다.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도시락 포장에 팔을 걷고, 기업과 시장, 해경과 소방 안전센터를 찾아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양 지사는 이날 직십자사 홍성지구, 홍성 동신포리마, 보령 중앙·한내시장, 보령해경 대천파출소, 대천항 종합수산물시장, 서천 수산물특화시장, 한산119안전센터를 차례로 방문했다.

 연휴 첫 방문지인 적십자사 홍성지구에서는 적십자 회원들과 함께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제공할 도시락을 포장했다.
 

양 지사가 적십자 회원들과 함께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제공할 도시락을 포장하고 있다
양 지사가 적십자 회원들과 함께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제공할 도시락을 포장하고 있다

 이어 홍성군 구항면에 위치한 플라스틱제품 제조업체인 동신포리마를 찾아 기업 운영 현황을 듣고, 경영상 어려움은 없는지 살폈다.

 보령으로 이동한 양 지사는 중앙시장과 한내시장을 잇따라 찾아 직접 장을 보고, 상인들을 격려하며 민생 경제 현장을 점검했다.

 보령해경 대천파출소에서는 관할 및 근무 방법 등을 청취하고, 명절 비상근무에 대한 격려의 뜻을 전했다.

 이어 대천항 종합수산물시장으로 이동한 양 지사는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에 참여한 뒤 상인들을 격려했다.

 보령에 이어 방문한 서천에서는 특화시장을 찾아 역시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에 동참하고, 상인들과 대화를 나누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 함께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해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마지막 방문지로 잡은 서천 한산119안전센터에서는 현황을 듣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주민과 귀성객들이 안전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맡은 바 임무를 수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