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자산운용, 블랙록 인수로 리테일사업 새 전기 마련
상태바
하이자산운용, 블랙록 인수로 리테일사업 새 전기 마련
  • 김진아 경제부 기자
  • 승인 2021.10.05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금융그룹 계열사인 하이자산운용은 지난 2일 블랙록자산운용의 리테일사업부문 인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는 8월 말 국내 리테일 펀드시장 활성화 및 리테일사업부문 강화를 목적으로 DGB자산운용에서 하이자산운용으로 사명을 변경한 지 한 달여 만이다.

 글로벌 최대 운용사인 블랙록자산운용의 리테일사업부문은 26개 국내에 설정된 공모펀드로 구성돼 있으며, 순자산 규모는 약 7천억원 수준이다.

 인수대상인 공모펀드는 블랙록 글로벌 펀드를 자산으로 편입한 재간접형 펀드로, 이들 펀드는 합병 이후에도 블랙록 글로벌의 해외펀드를 통해 운용된다. 하이자산운용은 국내에서의 펀드 관리, 고객 서비스 등을 전담한다.

 박정홍 대표는 “하이자산운용이 전통 및 대체 자산, 국내 및 해외 자산, 기관 및 리테일 고객을 갖추게 되면서 종합운용사로서 위상과 면모를 키울 수 있게 됐다”며 “향후 블랙록과의 파트너십을 통한 신규 상품 출시 등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