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이낙연 지지자 일부 일베 표현에 대해 '부적적할 비유에 사과드린다'
상태바
송영길, 이낙연 지지자 일부 일베 표현에 대해 '부적적할 비유에 사과드린다'
  • 김창민 서울본부/ 정치부기자
  • 승인 2021.10.15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이낙연 전 대표 지지자들을 향해 일베 등으로 표현한 것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송 대표는 15일,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낙연 전 대표) 지지자들의 상처와 상실감에 대해서 위로드린다"며 "일부 극단적 행태를 지적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비유와 표현이 있었고, 상처 받은 분들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극단적 형태를 지양하고 함께 상처를 내지 않고 하나가 될 수 있는 민주당이 되도록 솔선수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지금부터 민주당은 원팀이고 하나다"면서 "노무현 대통령을 보내고 나서 눈물로 보냈던 세월을 다시 생각하면서 지금 상황을 극복하고 하나로 모아 용광로 선대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송 대표는 또 "이낙연 전 대표에 전화해서 많은 위로를 드리고 서운한 점에 대한 얘기도 들었다"면서 "당의 단합을 원하는 충정을 절절히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송영길 대표는 지난 13일 YTN 뉴스에 출연해 결선 투표 무산에 대한 이낙연 전 대표 지지자들의 반발에 대해 "거의 일베 수준으로 공격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