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수 청도군수 후보,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와 이만희 국회의원 참석 등의 화려한 출정식 가져
상태바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와 이만희 국회의원 참석 등의 화려한 출정식 가져
  • 이일성 대표/ 기자
  • 승인 2022.05.19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관용 전 경북지사, 역대 군수, 도의원, 군의원 등 기초단체 후보 들과 내빈들도 함께 참석 -
이철우 경북지사의 인사말에 두손을 들고 인사하고 있는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 가운데는 이선희 도의원 후보(연단). 아래에는 왼쪽 기초단체 의원 후보자들과 김관용 전경북도지사(청색)와 이만희 국회의원(아래 맨 오른쪽)

 국민의힘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가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가 함께 참가한 가운데 이번 지방선거 공식선거운동 첫날인 19일 오전 청도군 청도시장 앞 삼거리에서 화려한 출정식을 가지며 이선희 도의원 후보와 여타 기초의원 후보들과 함께 지지를 호소했다.

 이 자리에는 청도를 지역구로 두고 있는 국민의힘 이만희 의원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 후원회장을 맡고 있는 김관용 전 경상북도지사, 배우 이정길 씨 등이 참석해 청도 군민들에게 압도적인 승리를 할 수 있게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연도에 가득찬 군민들과 지지자들
연도에 가득찬 군민들과 지지자들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는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와 이선희 경북도의원 후보는 도의원 시절부터 같이 일해왔던 동지"라면서 "이분들과 함께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주시면 청도가 발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도지사 생활을 4년 동안 하면서 느낀 점은 청도는 발전이 무궁무진 한 곳"이라며 "앞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문화·예술·관광이 중심이 되는데 청도에서 출발하는 열차를 매일 30분 간격으로 배차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 코로나19로 인해 거의 2년 반 만에 청도 군민이 이렇게 많이 모인 것을 보니 가슴이 뿌듯하다"면서 "절대 실망시키지 않도록 열심히 일하도록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달라"고 강조했다.
 

배우 이정길 씨(이철우 경북도지사와의 오랜 인연)의 찬조연설
배우 이정길 씨(이철우 경북도지사와의 오랜 인연)의 찬조연설

 한편, 청도군과 영천시를 지역구로 두고 있는 국민의힘 이만희 의원도 이날 출정식에 참석해 "오랜만에 많은 군민들을 보게 되어 영광스럽다"면서 운을 뗏다.

 이 의원은 "지난 3월 대선에서 문재인 정권을 5년 만에 끝내고 윤석열 대통령 시대를 열 수 있게 한 것은 청도 군민들의 열렬한 지지 때문"이라며 "이제 공정과 상식이 통하고 국격이 떳떳한 자랑스런 나라로 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의원은 "공천에 대한 잡음이 많은 것이 사실인데 매우 안타깝다"면서도 "누구보다 공정하고 엄격하게 여론조사와 면접, 심사를 통해 가장 자격있는 후보로 김하수 국민의힘 청도군수 후보를 선출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같은 진영에 있던 무소속 후보가 공천에 떨어졌다고 당을 배신하고 진영에서 밀실공천 주장이 나오고 있지만 그러한 사람이 지금껏 당의 공천을 수없이 받으면서 지금까지 청도를 위해서 과연 무엇을 했는지 의문이라며 누구보다 공정하게 공천을 진행했다"면서 "청도 군민들을 현혹하는 말에 흔들리지 말고 김하수 후보를 지지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만희 국회의원(지역구)의 지지연설
이만희 국회의원(지역구)의 지지연설

 이 의원은 또한 "김하수 군수 후보는 도의원 시절부터 청도를 위해 노력을 한 사람"이라며 "이번 지방선거를 통해 힘있는 집권 여당이 청도를 위해 일할 수 있도록 협조해달라"고 강조했다.

 이만희 의원에 이어 연단에 오른 김관용 전 경상북도지사는 이철우 지사 후원회장 자격으로 왔지만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를 비롯해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 이선희 도의원 후보를 지지해서 전국에서 지지율 1등을 달성해 자랑스런 경북의 기상을 보여줄 수 있도록 청도 군민들이 노력해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청도는 이제 농업 중심에서 4차 산업혁명을 통한 IT중심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여기 모인 후보들을 지지해서 앞으로 청도가 새로운 변화된 모습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강조했다.
 

도로를 꽉 메운 유권자들
도로를 꽉 메운 유권자들

 이날 현지의 주인공인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는 "지난 20년 간 더 낮은 자세를 배웠고, 오로지 청도 군민의 성장과 발전의 동력이 되겠다는 생각밖에 없었다. 군민을 잘 섬기고 청도의 희망과 미래를 완성하도록 도와 달라"고 하여 지지자들과 군민들에게서 박수와 큰 호응을 받았다.

 이선희 경북도의원 후보는 "도의원 2명 몫을 할 수 있는 경험 있고, 예산전문가인 후보를 밀어 달라"며 "청도를 동남권의 최고 전원도시로 만들고, 젊은이에게 미래를 제시할 수 청도를 만들기 위해 헌신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현지에는 코로나 이후 최대의 군민들과 지지자들이 몰려 교통이 통제 지연될 정도로 성황을 이뤘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63-3225.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경희 부장
  • Copyright © 2022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