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2022 세계유산 해석설명 국제토론회’ 개최
상태바
문화재청, ‘2022 세계유산 해석설명 국제토론회’ 개최
  • 최미영 문화부기자
  • 승인 2022.11.09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네스코 세계유산협약 50주년 기념 국제 전문가 발표 및 토론, 11.15.~16.(온라인 생중계) -
‘2022 세계유산 해석설명 국제토론회’ 포스터

 문화재청은 유네스코 세계유산 국제해석설명센터(영문약칭 WHIPIC, 이하 센터)와 함께 오는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서소문성지 역사박물관(서울시 중구)에서 ‘2022 세계유산 해석설명 국제토론회(포럼)’를 개최한다.
 * 유네스코 세계유산 국제해석설명센터 : 한국 정부와 유네스코 간 국제적 협정을 통해 문화재청에서 설립한 유네스코 카테고리 2기구로, 세계유산 해석과 설명 분야의 연구, 교육·훈련, 정보화 기능을 통해 1972년 세계유산 협약의 이행과 유네스코 전략 이행을 지원함.

 유네스코 세계유산협약 50주년을 기념하고 센터의 창립을 맞이하여 개최되는 이번 토론회(포럼)에서는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세계유산 해석과 센터의 역할에 대하여 논의한다.

 15일과 16일 양일간 5개의 세션으로 구성되며, 1일차인 15일 오전에는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유산 해석’을 주제로 ▲ 지속가능한 발전과 유산 해석의 역할: 노력과 과제(공현지 국제해석설명센터 전문관), ▲ 대서양 노예무역 및 노예제의 역사와 유산 해석(아나 루시아 하워드대학교 교수), ▲ 라틴 아메리카의 관점에서 보는 문화유산 해석(마누엘 간다라 멕시코국립문화유산보존대학교 교수), ▲ 문화유산과 자연유산을 잇는 유산 해석(발레리 마가르 이크롬 보존사업부장)의 발표가 예정되어 있다.

 15일 오후에는 아일린 오르바슬리 옥스퍼드브룩스대학교 교수와 피터 스톤 뉴캐슬대학교 교수, 이수정 국제해석설명센터 실장 등이 참여해 역량강화와 센터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주제발표와 종합토론을 진행한다.

 16일인 2일차에는 센터에서 추진 중인 ‘해석과 설명의 개념정립 연구’의 주요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과제를 논의한다.

 김영재 한국전통문화대학교 교수와 트리니다드 리코 미 서던캘리포니아 대학교 유산보존학장 등 유산 해석과 설명 분야의 권위자들이 발표하는 세계유산 해석과 설명의 개념, 용어의 재정립 등에 대한 주제발표와 설문조사 결과 등이 공유될 예정이다.
 * 이크롬(국제문화재보존복구연구센터, ICCROM): 문화유산 보존 및 복구와 관련한 학술·기술적 연구와 정보수집, 연구원 및 기술자 양성 등의 활동을 하는 정부 간 국제기구

 현장 참여를 희망하는 국민은 토론회 누리집(https://whipicforum.hyundaiad.net)을 통해 사전참가 신청이 가능하며, 행사 당일 센터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WHIPIC)을 통해서도 생중계할 예정이다.

 문화재청은 이번 국제포럼을 통해 세계유산 및 해석과 설명 분야의 새로운 의제를 제시할 뿐만 아니라, 한국을 중심으로 전 세계 전문가들이 세계유산의 미래지향적 목표를 수립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63-3225.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경희 부장
  • Copyright © 2023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