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수산인의 날 강원특별자치도 행사 개최
상태바
제13회 수산인의 날 강원특별자치도 행사 개최
  • 박석현 강원본부 차장/기자
  • 승인 2024.04.18 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내 해면·내수면 수산인, 지자체, 유관기관 등 1,000여명 참석
김진태 강원지사, '삼중고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 위해 세 가지 선물 드릴 것' -
제13회 수산인의 날 강원특별자치도 행사를 개최했다
제13회 수산인의 날 강원특별자치도 행사를 개최했다

 강원특별자치도는 법정기념일인 수산인의 날을 기념해 4.17.(수) 오전 10시에 삼척체육관에서 '제13회 수산인의 날 강원자치도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는 강원특별자치도가 지원하고, 삼척시와 삼척수산업협동조합 주관으로 '열린 어촌, 젊은 발걸음, 새로운 수산 강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김진태 도지사를 비롯 도내 해면·내수면 수산인들과 관계 유관기관 인사 등 1,000여명이 참석하였다.

 식전행사로 도 한해성수산자원센터와 삼척시 수산자원센터에서 생산한 수산종자 15만마리(뚝지 5만, 해삼 10만)*를 삼척 소재 삼척항과 갈남항에 방류하며, 바다 생태계의 풍요를 기원하였다.
 * (도 한해성센터) 뚝지 5만마리 → 삼척항, (삼척수산자원센터) 해삼 10만마리 → 갈남항 방류

김진태 도지사가 '수산인 결의문 선서'에 박수를 치고 있다
김진태 도지사가 '수산인 결의문 선서'에 박수를 치고 있다

 김진태 도지사는 “어업인은 새벽부터 조업에 나서지만 유류비와 인건비는 늘어나고 어획량을 줄어들어 삼중고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 이라며, “어업인을 위해 도에서는 세 가지 선물을 준비 중”임을 밝혔다.

 “첫 번째로 도에서 어업용 면세유 비용의 45%를 지원해 드리는데 앞으로 55%까지 확대해 유류비 부담을 경감해 드릴 것과 두 번째로 외국인 어업근로자 복지회관을 추가로 건립해 외국인 어업근로자 고용을 통해 인건비 부담을 줄여드릴 것 그리고 조직개편으로 해양수산국을 만들어 어업인을 위해 체계적인 지원을 강화할 것”임을 전했다.

 이외에도 도에서는 살기 좋고 찾아 오고 싶은 매력적인 어촌 환경을 만들기 위해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어촌신활력증진사업에도 적극적으로 도전하고 있다.
 23년에는 강릉 안인진, 삼척 대진, 고성 공현진, 양양 후진 4개소가 선정되어 453억 원의 예산이 투입중이며, 24년에는 삼척 갈남항, 고성 오호항, 양양 수산항 3곳이 선정되어 396억 원을 확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83-3224.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원 부장
  • Copyright © 2024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