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가 참여하는 ‘K-UAM 원팀’ 컨소시엄, 세계 최초 UAM 통합운용 실증 완료!
상태바
인천공항공사가 참여하는 ‘K-UAM 원팀’ 컨소시엄, 세계 최초 UAM 통합운용 실증 완료!
  • 김정오 정치.사회2부장
  • 승인 2024.04.24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개 시나리오를 가정한 UAM 운용 관련 모든 단계 안전성 검증 -
지난 3월 28일 오후 전라남도 고흥항공센터에서 ‘K-UAM 원팀’ 관계자들이 국토교통부 주관의 K-UAM 그랜드챌린지 1단계 실증을 기념하며 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3월 28일 오후 전라남도 고흥항공센터에서 ‘K-UAM 원팀’ 관계자들이 국토교통부 주관의 K-UAM 그랜드챌린지 1단계 실증을 기념하며 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대한항공, 현대자동차, KT, 현대건설과 함께 세계 최초로‘UAM(Urban Air Mobility, 도심항공교통) 통합운용 분야 실증’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2025년 UAM 상용화를 목표로 한국형 UAM 운용기준을 마련하기 위한‘K-UAM 그랜드챌린지 1단계 실증사업’을 올해 말까지 추진 중이다.
이 사업에 국내 5개 컨소시엄이 참여 중이며, 이 중 공사가 속한 ‘K-UAM 원팀’이 세계 최초로 UAM의 지상 이동부터 비행 및 착륙에 이르는 모든 단계의 안정성을 성공적으로 검증한 것이다.

 지난 3월 11일부터 4월 12일까지 전라남도 고흥항공센터에서 수행된 통합 운용성 검증은 UAM 기체의 정상 운영 시나리오부터 비정상 대응, 충돌 예방관리까지 총 10개의 시나리오를 포함했다.
각 시나리오별 3회씩 총 30회의 실증 운항이 진행됐으며, 이 과정에서 공사는 UAM 교통관리체계와 버티포트(UAM 이착륙장) 운용과 관련된 기술 검증 역할을 담당했다.

지난 3월 27일 오후 전라남도 고흥항공센터에서 인천공항공사가 UAM 교통관리 시스템을 통해 항공우주연구원이 국내 기술로 개발한 오파브(OPPAV) 기체가 비행하는 모습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지난 3월 27일 오후 전라남도 고흥항공센터에서 인천공항공사가 UAM 교통관리 시스템을 통해 항공우주연구원이 국내 기술로 개발한 오파브(OPPAV) 기체가 비행하는 모습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실증에는 항공우주연구원에서 국내 기술로 개발한 오파브(OPPAV) 기체와 함께 다양한 시나리오 검증을 위한 헬리콥터와 드론이 통합적으로 활용됐다.
공사는 네이버시스템, 루다시스와 같은 국내 중소기업 및 항공우주산학융합원과 협력하여 개발한 UAM 교통관리 시스템*을 통해 도심 환경에서의 UAM 운용 안정성을 검증했다. 또한, V-CDM* 기반 버티포트 운영시스템*과 영상감시 시스템의 성공적인 검증을 통해 UAM 상용화 가능성을 확인했다.

참고로 * UAM 교통관리 시스템은 UAM 항공기의 안전한 비행 지원을 위해 비행계획 승인, 비행위치 감시 및 안전경고 기능을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 V-CDM(Vertiport Collaborative Decision Making)이란 버티포트 협력적 의사결정으로, 고밀도 운영환경에서 UAM 자원과 운항 흐름을 최적화하기 위한 지원 체계를 말한다

* 버티포트 운영 시스템이란 버티포트를 사용하는 UAM 항공기의 스케줄을 관리하여, 이착륙패드와 스탠드 자원을 최적화하고 안전한 지상이동을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은 “이번 최초 UAM 통합운용 기술 검증을 바탕으로 향후 개선점 보완과 유관 기관 협력을 통해 정부가 추진하는 K-UAM 로드맵을 충실히 이행하고 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지난 3월 미래 디지털 리딩공항 도약을 위한 디지털 대전환 선언과 함께 UAM을 통한 새로운 모빌리티 제공을 전략과제로 제시한 바 있다.
공사는 UAM 공항셔틀 도입과 항공기와 UAM 간의 안전한 운항체계 구현을 위해 단계적으로 UAM 버티포트와 UAM 교통관리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83-3224.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원 부장
  • Copyright © 2024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