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자매도시 대만 화롄시 대표단, 울산 방문한다
상태바
울산 자매도시 대만 화롄시 대표단, 울산 방문한다
  • 이정헌 울산본부 차장/기자
  • 승인 2019.08.20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산광역시청 전경

 울산시 자매도시인 대만 화롄(花莲)시 웨이 지아 시엔(魏嘉賢) 시장을 단장으로 한 ‘화롄시 대표단’이 8월 20일부터 22일까지 울산을 방문한다.

 대표단은 21일 울산시청을 방문하여 관광분야 교류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하고 고래문화마을, 현대자동차, 대왕암공원 등 주요 관광지를 둘러볼 예정이다.

 대표단 소속의 화강국중관악단과 화롄무도극방은 울산문화예술회관에서 ‘울산 - 화롄 자매도시 교류공연’을 펼친다.

 20일 오후 5시에는 울산시립청소년교향악단과 화강국중관악단의 청소년 교류 음악 공연이 열린다. 21일 오후 7시 30분에는 차소민무용단 등의 지역 예술단과 화롄무도극방의 합동 공연이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문화 관광 분야 교류 협력 사업의 확대로 울산시 - 화롄시 간의 우정이 더욱 돈독해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와 화롄시는 1981년 6월 자매도시 결연을 맺고 문화, 예술,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활동을 유지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