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컴퓨터학부·초연결융합기술연구소, SK텔레콤과 지진 감지 공동 연구 MOU 체결
상태바
경북대 컴퓨터학부·초연결융합기술연구소, SK텔레콤과 지진 감지 공동 연구 MOU 체결
  • 이정원 취재부차장
  • 승인 2019.08.30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북대 컴퓨터학부, 초연결융합기술연구소, SKT 협약식에서. 권영우 교수(왼쪽부터), 김기선 본부장, 고석주 교수

 경북대 컴퓨터학부(학부장 고석주)와 초연결융합기술연구소(소장 권영우)는 SK텔레콤 ICT인프라센터 동부인프라본부(본부장 김기선)와 ‘지진 감지 정보 교류 및 조기 경보 기술 연구 및 개선’을 위한 상호 협력 업무 협약을 8월 29일 경북대 IT융복합관 325호에서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경북대는 ‘지진 감지 판단 알고리즘’을, SK텔레콤은 이동통신 기지국 내 설치된 ‘지진 감지 센서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상호 제공해 지진 정보 기술 고도화를 위해 상호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김기선 SK텔레콤 ICT인프라센터 동부인프라본부장은 “양 기관의 기술 및 정보 교류를 통해 신속하고 정확하게 지진을 감지하고 경보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 국민들이 지진으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사회 실현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고석주 경북대 컴퓨터학부장은 “이번 양 기관의 만남이 지진에 효과적으로 대처하는 지진감지·대응 기술을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