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가락 욕설 김비오, 자격 정지 3년 벌금 1천만원 중징계
상태바
손가락 욕설 김비오, 자격 정지 3년 벌금 1천만원 중징계
  • 이상수 차장/기자
  • 승인 2019.10.01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비오가 KPGA 상벌위에 출석해 소명 절차를 마친 뒤 무릎을 꿇고 사죄하고 있다 ⓒ뉴스1
김비오가 KPGA 상벌위에 출석해 소명 절차를 마친 뒤 무릎을 꿇고 사죄하고 있다 ⓒ뉴스 1

 경기 도중 갤러리에 손가락 욕설을 한 프로골퍼 김비오(29)가 앞으로 3년 동안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대회에 출전할 수 없다.

 한국프로골프협회 상벌위원회는 1일 경기도 성남 한국프로골프협회 회관에서 긴급 상벌위원회를 열고 김비오에 대해 자격정지 3년과 벌금 1천만원 징계를 결정했다.

 이에 따라 제네시스 포인트 1위이자 상금랭킹 1위인 김비오는 올해 시즌을 중도에 하차하게 됐다.

 김규훈 상벌위원장은 “김비오는 에티켓 위반과 부적절한 행위로 선수의 품위를 손상하고 한국프로골프협회의 명예를 훼손해 중징계를 내려야 한다는 게 상벌위원들의 일치된 견해였다”고 말했다.

 김비오는 지난달 30일 열린 DGB 볼빅 대구경북오픈 최종 라운드 16번홀에서 스마트폰 카메라 셔터 소리에 놀라 샷 실수를 한 뒤 갤러리를 향해 손가락 욕설을 날리고 드라이버를 세게 내리치는 행동을 해 물의를 빚었다.


  • 서울사무소 : 02-833-7676  FAX: 834-7677
  • 세종.대전. 충청지역본부: 044-866-7677
  • 부산.경남지역본부: 051-518-7677
  • 경기지역본부 : 031-492-8117
  • 광주.호남지역본부 : 062-956-7477
  • 본사 : 대구광역시 수성구 국채보상로200길 32-4 (만촌동)
  • 053-746-3223, 283-3223, 213-3223.
  • FAX : 053-746-3224, 263-3225.
  • 신문등록번호 : 대구 아 00028
  • 등록일 : 2009-07-29
  • 사업자번호 502-27-14050
  • 발행인 : 李恒英
  • 편집인 : 李日星
  • 독자제보. 민원 010-2010-7732, 010-6383-7701
  • 이메일 sunstale@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경희 부장
  • Copyright © 2022 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unsta@sunnews.co.kr
  • 인신위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