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7. 31.~9. 20. 불법 야영장 집중단속, 안전한 캠핑 문화 캠페인 전개
상태바
문체부, 7. 31.~9. 20. 불법 야영장 집중단속, 안전한 캠핑 문화 캠페인 전개
  • 이용암 사회부장
  • 승인 2020.07.31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등록 캠핑장에서 안전한 여름휴가 즐기세요 -
강원 '솔밭가족캠프촌'  사진출처: 다음 카페 '추억찾기'
강원 '솔밭가족캠프촌' <사진출처: 다음 카페 '추억찾기'>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계없음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여름 성수기를 대비해 한국관광공사(이하 공사), 시도 및 시·군·구 지방자치단체, 경찰 등과 함께 7월 31일(금)부터 9월 20일(일)까지 전국 7개 시도, 23개 시·군·구 해수욕장 인근 불법 야영장을 집중 단속한다.

 문체부는 해수욕장 인근에서 이용자의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야영장이 성행함에 따라 집중 단속을 통해 불법 행위가 확인된 사업장에 대해 즉시 고발 조치할 예정이다.

 불법 야영장은 자연재해로 인한 침수, 고립, 산사태 등 응급상황 발생 시 도움을 받을 수 없어 이용자 안전의 사각지대가 되고 있다. 특히 이번 단속 기간 중 안전사고 위험이 높아 조치가 시급한 불법 야영장에 대해서는 「관광진흥법」 이외에도 「건축법」, 「하수도법」, 「산지관리법」 등 관계 법령의 위반 사항을 종합해 고발할 예정이다.

 예를들어 해변 주변의 송림 숲, 하천등에 설치된 캠핑장이 해당지역 지자체에 신고,등록하지 않고 청장년회 등에서 자의로 운영될 때, 이 또한 불법에 해당된다고 관광산업정책과  담당사무관은 밝히고 있다.

 아울러 차량 숙박 등 새로운 캠핑 문화가 확산되고 이용자가 증가하면서 자연공원, 해변, 하천 등에서 불법 캠핑으로 인해 안전 위협, 지역 주민과의 갈등, 안전사고 등이 발생함에 따라 안전한 캠핑 문화 정착을 위한 캠페인을 펼친다.

 캠핑 안전 공식 캐릭터 ‘불멍이’를 활용한 안전 홍보 동영상과 웹툰, 카드 뉴스 등을 제작해 안전한 캠핑 문화를 온라인으로 홍보하는 한편, ‘오시아노 캠핑 페스티벌(8. 28.~30.)’ 계기 안전 캠핑 이야기 콘서트를 진행한다. 안전 수칙 안내문도 제작해 전국 캠핑장에 배포할 계획이다.

 안전한 등록 야영장은 한국관광공사가 운영하고 있는 누리집 ‘고캠핑’(www.gocamping.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불법 야영장이 근절될 수 있도록 이번 집중 단속으로 불법 시설을 고발하고, 해당 시설 관련 온라인 정보를 삭제하겠다. 또한 앞으로도 캠핑 산업이 건전하게 발전하고 안전한 캠핑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