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사물인터넷 활용 농기계 사고 예방 추진
상태바
인천시, 사물인터넷 활용 농기계 사고 예방 추진
  • 심순자 서울.인천본부/사회부차장
  • 승인 2021.01.13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농업기술센터 전경
인천시 농업기술센터 전경

 인천광역시는 인천시 농업기술센터에서 농기계 사고로 인한 농업재해 예방을 위해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IoT 농기계 교통안전 및 사고감지 알람 기술시범” 사업을 2021년도 농촌진흥분야 시범사업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2021년도 농촌진흥청에서 신기술보급사업으로 추진하는 “IoT 농기계 교통안전 및 사고감지 알람 기술시범” 사업은, 사물인터넷 융합기술을 이용하여, 도로에 설치된 교통안전표지판에 저속으로 주행하는 농기계의 접근정보를 표시해 운전자에게 주의를 환기시키며, 농기계가 전복, 추락 등의 사고 발생 시에 농기계에 부착된 단말기가 사고를 감지하고 사고 상황을 주변인에게 신속히 알리는 정보전달의 역할을 하여 사고 방지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한 농업의 4차 산업화 기술이다.

 인천시 농업기술센터는 농경지가 인접해 농기계의 도로 주행이 빈번하고, 농기계 교통사고 및 전복, 추락 등의 사고 다발생지나 우려가 있는 지역을 대상으로, 1월 11일부터 25일까지 농촌자원과 스마트농업팀에서 사업신청을 받아 대상자를 선정하여 올해 안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섭 인천시 농촌기술센터 농촌자원과장은“농업인들도 농기계 사고의 위험성과 심각성을 알고 있지만 자칫 긴장을 늦추게 되면 돌이킬 수 없는 경제적 손실과 인명피해를 유발한다”며,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이번 사업으로 농기계 사고의 발생 가능성과 피해를 최소화하여 농업인의 생명, 재산보호와 함께 안전한 농업환경 조성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