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올해 18억 투입해 산불진화 임차헬기 3대 권역별 전진 배치 운영
상태바
충북도, 올해 18억 투입해 산불진화 임차헬기 3대 권역별 전진 배치 운영
  • 이경석 대전본부 차장/기자
  • 승인 2021.01.14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불진화 헬기
산불진화 헬기

 충북도는 올해 산불진화헬기 3대 임차 운영에 18억원을 투입한다.

 임차헬기 3대를 3개 권역(북부, 중부, 남부)에 전진 배치해 산불발생 시 30분 이내 현장 도착을 목표로 한 ‘골든타임제’를 운영해 산불 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지난해 2대 대비 1대 증가한 것으로 신속한 산불현장 대응으로 산불 확산 사전 차단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산불발생이 잦은 봄‧가을철에 집중 배치하고 산불현장 영상 시스템을 활용해 현장상황을 유관기관들과 실시간 공유할 계획이다.

 또한, 산불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도, 시군, 유관기관 간 연락체계도 구축한다.

 충북도는 지난해 산불진화 임차헬기 2대를 운영해 산불예방활동 및 진화는 물론 산림병해충(소나무재선충병 등) 예찰활동 등 226회의 다양한 산림사업 지원을 실시했다.

 지난해 도내 산불발생은 13건으로 전국에서 발생한 산불 620건 대비 2.1%를 차지했으며, 2019년 28건 대비 63% 감소했다.

 이와 같은 산불감소는 산불감시원 취약지 집중배치, 산불진화임차헬기 운영 등 신속한 대응에 따른 것으로 대형 산불 없이 산불피해 최소화를 이룬데 대해 작년 산림청으로부터 봄철 산불대응 우수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지용관 도 산림녹지과장은 신속한 산불현장 대응으로 산불 없는 충북도를 만들어 아름다운 자연과 도민들의 안전과 재산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