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제38대 서울특별시장, 국립서울현충원 참배로 공식일정 시작
상태바
오세훈 제38대 서울특별시장, 국립서울현충원 참배로 공식일정 시작
  • 임정순 서울본부/기자
  • 승인 2021.04.08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8일 당선 첫 출근하면서 직원에게서 축하꽃다발을 받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8일 당선 첫 출근하면서 직원에게서 축하꽃다발을 받고 있다

 제38대 서울특별시장에 당선된 오세훈 시장은 8일(목) 오전 8시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참배로 첫 공식일정을 시작한다. 현충탑에서 헌화‧분향하고, 방명록에 서명했다.

 오 시장은 이어서 8시50분 서울시청으로 첫 출근, 1층 로비에서 서울시가 마련한 환영행사에 참석하였는데, 시 직원들이 준비한 꽃다발을 받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분향 하는 오세훈 서울시장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분향 하는 오세훈 서울시장

 9시10분경엔 6층 시장 집무실에서 9개월 간 시장 권한대행을 맡았던 서정협 행정1부시장으로부터 사무 인계‧인수서를 받고 서명했으며,

 이후 오 시장은 10시40분 김인호 서울특별시의회의장을 예방하고, "코로나19로 촉발된 경제‧사회적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고, 민생을 살리기 위해 더 긴밀하고 강력하게 협력해 나가자는 의지"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서노원 시의회 사무처장, 김청식 의장 비서실장, 조인동 시 기획조정실장이 함께했다.

 11시20분엔 시청 본관 2층 출입기자실을 방문해 출입 기자들과 인사를 나눴고, 오찬은 코로나19 대응을 총괄하고 있는 직원들과 함께하며 노고를 격려하고, 그동안의 대응상황을 청취했다.

오세훈 시장이 서정협 행정1부시장으로부터 사무 인계‧인수서를 받고 서명하고 있다
오세훈 시장이 서정협 행정1부시장으로부터 사무 인계‧인수서를 받고 서명하고 있다

 오 시장은 13시30분엔 공식 첫 현장으로 이달 1일 개소한 ‘서울시 1호 예방접종센터(성동구청 대강당)’를 찾아 현장의 의료‧행정인력을 격려하고, 센터 운영 상황을 점검했다.

 백신접종센터는 코로나19의 긴 어둠의 터널을 지나 안전한 일상으로 회복으로의 발걸음을 내딛는 새로운 출발의 장소로, 오 시장은 "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을 통해 시민의 일상회복을 앞당길 수 있도록 모든 대책을 강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김연수 서울대학병원 병원장(손짓하는)의 안내로 성동구청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둘러보는 오세훈 서울시장(노란 점프)
김연수 서울대학병원 병원장(손짓하는)의 안내로 성동구청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둘러보는 오세훈 서울시장(노란 점프)

 또한 예진, 접종, 모니터링으로 이어지는 프로세스를 점검하며 전반적인 센터 운영상황과 접종환경의 안전성을 살필 계획이다. 백신접종센터에서 접종하는 화이자사와 모더나사의 mRNA백신은 초저온냉동상태를 유지해야 하는 만큼, 백신 저장냉동고 작동 상태와 소분과정도 면밀히 점검했다.

 서울시 1호 코로나 예방접종센터는 성동구청 대강당 3층에 설치, 4.1 개소했다. 접종자간 안전한 거리두기와 원활한 접종 흐름을 유지하면서 접수→예진→접종→모니터링으로 신속하게 이어지도록 일 방향 동선으로 설계됐다. 또, 광역‧기초자치단체와 상급종합병원이 협력하는 전국 최초의 특화운영 모델로, 서울대병원이 접종업무를 전담하고 있다.

 오후 시간엔 시 간부들과 인사를 나누며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하고, 시정 주요 현안을 보고받으며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