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권영세·이철규 임명안 의결...윤석열 '당사에서 임명 절차 밟을 것'
상태바
국민의힘, 권영세·이철규 임명안 의결...윤석열 '당사에서 임명 절차 밟을 것'
  • 이항영 편집국장 겸 취재본부장
  • 승인 2022.01.06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은 6일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권영세 사무총장 임명안, 이철규 전략기획부총장 임명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권영세, 이철규 임명안에 대해 반대 의사를 밝혔지만 막판에 권 사무총장 임명안에는 찬성 의사를 밝혀 최고위는 권 사무총장 임명안에 대해 우선 의결을 진행했다.

 이 대표는 이철규 전략기획부총장 임명안에 대해서는 반대 의사를 밝혔지만 윤석열 후보가 밀어붙여서 의결이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윤석열 후보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의원총회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제가 (이 부총장을) 지명해 최고위원회에 의견을 달라고 요청을 했고, 이것이 협의 절차이기 때문에 대부분 별다른 이견 없이 동의한다는 의견과 일부 반대 의견이 있었는지 확인해보겠다"면서도 "회의가 끝났고 협의 절차도 끝났기 때문에 당사로 돌아가 임명 절차를 진행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준석 대표가 이 부총장 임명에 대해 반대를 한 이유에 대해서는 "이 자리에서 자세한 말씀을 드릴 수 없다"고 말했다.

 또한 윤 후보는 의원총회에서 이준석 대표 퇴진 목소리가 나온 것에 대해서는 "의총에서 의원님들이 어떤 말씀을 하셨는지 전혀 아는 바가 없고, 새해 첫 의총에 후보자로서 의원님들에게 부탁드릴 말씀과 저의 결의를 전달하기 위해 참석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민의힘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권영세 사무총장과 이철규 전략기획부총장 임명과 동시에 정책본부장에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 중앙선거대책부본부장 겸 상황실장에 윤재옥 의원을 임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