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기준금리 0.25%p 인상...연 1.25%
상태바
한국은행, 기준금리 0.25%p 인상...연 1.25%
  • 김진아 경제부 기자
  • 승인 2022.01.14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행이 이례적으로 두 차례 연속 기준금리를 올렸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은 본부에서 금통위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재의 연 1%에서 연 1.25%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금통위가 기준금리를 2회 연속 인상한 것은 2007년 7월과 8월 이후 14년여 만의 일이다.

 앞서 금통위는 코로나 19에 따른 경기 침체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20년 3월 기준금리를 연 1.25%에서 연 0.75%로 내리고, 같은 해 5월 사상 최저 수준인 연 0.5%까지 낮췄다.

 이후 지난해 8월 15개월 만에 기준금리를 연 0.75% 수준으로 올린 데 이어, 지난해 11월과 이번까지 세 차례에 걸쳐 0.25%포인트씩 금리를 인상해 코로나 19 이전 수준으로 회복시켰다.

 한국은행은 모든 종료의 대출 금리가 동일하게 상승한다고 가정하면, 산술적으로 대출금리가 기준금리와 마찬가지로 0.25%포인트 오를 경우 가계의 연간 이자 부담은 3조 2,000억 원 오른다고 추산했다.

 대출자 1인당 연이자 부담도 290만 원에서 306만 원으로 16만 원 오르게 된다.